신제품을 먹어 봤다. [배스킨라빈스] 팝핑 슈렉 음식

모타레의 도피처에 처음 오신 분이라면 음식/음식점 솔직 후기를 읽으시기 전에 아래 링크를 한 번 보고 와주시길 부탁드립니다.


관련글









오랜만이네요. 온다 온다 하고는 못 왔습니다 이래저래 해야할 일도 많고 준비해야 할 것도 많고 엄청 바빴네요.
다이어트중이라서 자주 먹지도 못하고... 설상가상으로 위염에 역류성 식도염에 신경성 위통에...

아무튼, 먹은지는 한참 되었지만, 배스킨라빈스 이달의 맛. 팝핑 슈렉입니다.
요즘 나오는 이달의 맛 들은 다들 평균은 하는데 이것 역시 평균은 되는 느낌이었습니다.

우선 구성은 매우 무난(?). 그린 바닐라 아이스크림(녹차인 줄 알았는데 녹차맛이 안 나서 의아..) + 초콜렛 아이스크림 + 초콜렛 펄 + 팝핑캔디.

그린 바닐라 아이스크림은 평범했습니다. 다른 단맛이나 초콜렛 아이스크림의 맛, 팝핑캔디에 덮혀서 맛은 두드러지지 않았습니다. 다만 그린 바닐라 대신 녹차를 썼으면 더 낫지 않았을까 생각도 약간 해 봤습니다. 그 이유는 후술하겠습니다.

초콜렛 아이스크림은.. 답니다. 이번 이달의 맛도 단 맛이 강합니다. 녹차 넣는게 괜찮지 않았을까 싶었던 게 이것 때문..(하지만 호불호 문제라던가 여러 점을 생각해봤을때는 괜찮은 것 같기도. 개발팀이 설마 안 해봤겠어요..) 덧붙여서 초콜렛 펄까지 들어가니 더 답니다. 그린 바닐라도 기본이 단 맛이 강해서 답니다.

초콜렛 펄은 단 맛 서포터. 팝핑캔디는 식감(? 이라 해야 하나...)에 악센트를 주는데... 슈팅스타와 비슷한 것을 쓴 듯. 입에서 톡톡 튀는 식감이 재미있긴 합니다.

총평하자면 이 달의 맛 역시 달다. 추천도는.. 한 번 쯤 먹어보는 건 나쁘지 않을 거 같은데 일부러 먹어볼 만한 맛은 아니고 단 맛이 강한 것을 싫어하신다면 피하시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생각합니다.

오랜만의 리뷰로 찾아뵈었습니다. 앞으론 자주 오도록 하겠습니다.




핑백